스시녀와 김치남 7화 허준 에필로그

한국에는 동네마다 한의원이 많지만,

일본에는 그렇지 않아요.

한방이 없는것은 아니지만 한국만큼 인기가 없습니다.

그래서 다리를 삐면 침을 맞는 개념은 일본에 없어요^^

침을 맞는 다는 것에 납득도 안가고

너무너무 무섭기도 하고해서 절대 가기 싫었는데요…..

남편의 박력에 결국 한의원까지 질질~ 끌려가고 말았습니다ㅠㅠ

1

 

 

 

 

모든 것을 체념하고 딱 한 방만 참아보자 싶어서 가긴 갔는데….

이게 왠일입니까?

볼펜같은 걸 가지고 오더니 수십방을 사정없이

찍어대는거 아니겠습니까?ㅠㅠ

2

 

 

 

 

“으으으으읍 야메떼~” 너무 황망한 나머지 일본어가 튀어나왔고…

알아들을리없는 선생님은 아랑곳하지않고 딱딱딱딱을 멈추지 않았습니다.

3

 

 

 

 

(야메로 고노야로-멈춰 이넘아)

욕이 목구멍까지 올라왔을 무렵이 되서야 멈추어주었습니다.

“21세기에 이게 뭐람…”

피범벅이 된 가여운 발목을 보고 생각했어요ㅠ

남편은 이제 됐다며 웃기만하고 발목에 구멍을 낸 선생님도 대수롭지 않게 며칠 조심하라고만 해서

완전 짜증이 났어요ㅠㅠ

4

 

 

 

 

그런데 말입니다…….

5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다음날 기적이 일어났습니다.

퉁퉁퉁~ 부었던 발목이 다 나은 것입니다.

오… 대박…맙소사

드라마 허준을 봤을 때도 “에이~ 침으로 어떻게ㅋㅋㅋ” 라고 픽션이겠지 웃어넘겼는데

실제 효과가 있었습니다ㅎㅎ

운동을 좋아하는 저이지만

외국에서 다치기 싫어서 몸을 사려왔습니다만..

위대한 침의 효능을 보고나서는 마음놓고 운동을 하고 있어요^^/

동네마다 허준이 있는 한국 정말 좋아요!

さや

 

출처: http://cafe.naver.com/sayalang

KORbuddy

KORbuddy.com

You may also like..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