박정현 – 미장원에서

 

이제 난 오늘부터 새로운 사람이 되죠

거울 속에 비친 내 모습이 낯서네요

그대 날 떠나간 후 많이도 울었었죠

그 긴 기다림을 이제 그만 하려해요

세상 엔 내가 아무리 진실로 기도를 해도 이룰 수 없는 일 있는가봐요

 

나 이제 머릴 자르며 새로운 삶을 준비하지만

주위의 친구들에겐 유행에 맞춘 내 새모습을 어떠냐며 자랑해야 하겠죠

 

내겐 두가지의 삶이 있죠

 그대 함께 있던 인생과 나 홀로 살아갈 인생

 

나 이제 머릴 자르며 그 두번째를 준비하지만

한번만 눈을 감으면 두 눈에 고인 눈물 흘러내릴텐데 어떡해야 하나요

 

 나 이제 강해질께요 내맘속의 그댈 보낼께요

잘가요 아프지마요 걱정도 마요 이젠 나도 다른 누굴 찾을께요

 

이런게 자유라면 차라리 구속받고 싶은 데

늦었죠 되돌리기엔 너무 늦었죠

추억 많은 부자라며 위로하며 살께요.

 

박정현 포스팅으로 (바로가기)

 

 

KORbuddy

KORbuddy.com

You may also like...